[재산공개] 국회의원 3명 중 1명 다주택자…71명은 ‘강남3구’ 집주인

입력 2020-03-26 00:00

제보하기

(연합뉴스)
국회의원 3명 중 1명 이상은 주택을 두 채 이상 소유한 다주택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4명 중 1명 가량은 ‘강남3구’에 집을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공개한 2019년 말 기준 국회의원 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재산이 공개된 국회의원 287명 중 100명(34.8%)은 본인이나 배우자 명의로 두 채 이상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속 정당에 따른 다주택자 숫자는 미래통합당이 52명으로 가장 많았다. 더불어민주당은 29명, 민생당은 9명이었다. 이어 무소속 5명, 미래한국당 3명, 정의당 1명 등 순이다.

이용주 무소속 의원은 서초구 방배동 다세대주택을 비롯해 광진구 자양동 연립주택, 마포구 망원동 연립주택, 용산구 이촌동 및 서초·송파구 아파트 등을 다수의 주택을 갖고 있다고 신고했다. 이개호 민주당 의원은 배우자 명의로 광주 북구 아파트와 광주 서구·광산구의 단독주택, 전남 담양군의 단독주택 등을 보유했다.

박덕흠 통합당 서울 강남구 삼성동 아파트와 송파구 잠실동 아파트, 경기 가평군 단독주택 등을, 강석호 통합당 의원은 서울 용산구 이촌동 아파트와 경북 포항의 아파트 및 단독주택 등을 각각 신고했다. 유승민 통합당 의원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아파트, 경기 성남시 분당구 아파트, 대구 남구 단독주택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국회의원 4명 가운데 1명 꼴인 71명은 ‘강남3구’에 집을 갖고 있었다. 정당별로는 통합당이 41명으로 가장 많았고, 민주당 15명, 민생당 9명, 무소속 3명, 미래한국당 3명 순이다. 주택 외에 상가 건물이나 근린생활시설을 함께 갖고 있거나 무주택자이지만 다른 형태의 건물을 갖고 있는 의원도 93명(32.4%)에 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이재명ㆍ윤석열 대권후보 부상에 테마주 급등…KG케미칼, 배터리 수혜 기대에 ‘上’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빅데이터 랭킹 맛집, 서울 최고의 불족발 TOP 5 '최○○○'의 비결은?
  • 3
    시간당 60mm 넘는 집중호우에 광주천 범람 위기·나주 지석천 홍수경보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UAE, 중국 시노팜 코로나19 백신 임상 착수…. 80여개 국 5000명 대상
  • 2
    [종합] 일본 코로나 사태 2차 확산…하루 확진자 1600명 육박
  • 3
    中, 트럼프 ‘틱톡ㆍ위챗 퇴출령’에 발끈...“노골적인 패권 행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