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브라질 공장도 가동 중단…셧다운 남미 확산

입력 2020-03-24 12:32

제보하기
상파울루 주 정부 방침…내달 9일까지 가동 중단

▲현대차 브라질 공장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 브라질 공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가동을 중단했다.

24일 현대차에 따르면 브라질 상파울루에 있는 공장은 현지 주 정부 방침에 따라 전날부터 내달 9일까지 가동을 멈추기로 했다.

상파울루 주 정부는 21일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15일간 상거래 행위를 금지한 바 있다.

연간 18만 대의 생산능력을 갖춘 현대차 상파울루 공장은 지난해 20만292대를 생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아현 공식입장, 세 번째 이혼…추석 여행에도 “오로지 혼자”
  • 2
    아질산염 어떤 물질?…'독감백신 맞은 뒤 돌연 사망한 고교생' 유족 "진실 규명 해달라"
  • 3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빈소 조문…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기업 최신 뉴스

  • 1
    [이건희 별세] 박영선 "대한민국 먹거리로 '반도체' 선택…이건희 통찰 높게 평가"
  • 2
    르노삼성, 부산공장 근무 시간 축소…"판매부진에 재고 조절"
  • 3
    [이건희 별세] 박찬호 “다저스 시절 ‘삼성 모니터’ 자랑하던 기억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