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호르무즈 파병 불가피…제1야당 배제는 유감”

입력 2020-01-21 16:04

제보하기

▲국방부가 21일 호르무즈해협 일대로 파견한 청해부대 왕건함 모습. 사진은 지난달 27일 부산해군작전사령부에서 왕건함이 출항하는 모습. (해군사령부 제공(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은 21일 정부가 호르무즈 해협에 청해부대를 파병하기로 결정하기로 한 것에 대해 "결정 과정에서 제1야당이 철저히 배제된 점은 유감"이라고 비판했다.

김성원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미국과 이란과의 군사적 긴장 속에 프랑스를 비롯한 국가들이 상선 호위작전을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우리나라도 뒷짐만 지고 있을 수는 없다"며 "2만5000여명에 이르는 교민의 안전, 원유 수송의 70%이상을 차지하는 전략적 중요성 등을 감안할 때 호르무즈 파병은 불가피할 것"이라고 공감했다.

그러면서 "다만 파병 결정 과정에서 제1야당이 철저히 배제된 점은 유감"이라며 "'파견지역·임무·기간·예산 변동시 국회 비준동의 절차'에 따른 국회동의절차에 대한 부분도 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무엇보다 우리 국민들과 상선의 안전이 최우선돼야 할 것"이라며 "국가간의 관계 등을 고려한 종합적이고 신속한 판단이 필요함은 자명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당 역시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적법한 절차에 따라 파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제1야당으로서 책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불타는 청춘’ 김경란 나이, 이혼 4년 차…한층 밝아진 모습 “떨려서 잠 못자”
  • 2
    단독 故 이건희 회장 애마도 떠났다…‘롤스로이스’ 수출 말소
  • 3
    박셀바이오, 반려견 전용 항암제 품목허가 늦어진다…검역본부 서류 보완요청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게임스톱 다음은 로켓컴퍼니?…온라인 주담대 회사 주가 70% 폭등
  • 2
    속보 홍남기 "글로벌 대형 온라인몰에 농수산식품 전용관 10개 신설"
  • 3
    속보 홍남기 "저비용항공사(LCC) 유동성 추가 지원 검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