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SK브로드밴드ㆍ티브로드 합병 최종승인

입력 2020-01-21 11:43

제보하기

SK브로드밴드의 티브로드 인수ㆍ합병이 최종 승인됐다. 작년 5월 합병 작업이 개시된 이후 8개월만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1일 SK브로드밴드와 티브로드 3개사의 법인 합병과 유선방송사업자(SO)에 대한 최다액출자자 변경 건에 대해 조건을 부과해 허가했다고 21일 밝혔다.

과기부는 이미 작년 12월 △공정 경쟁 △이용자 편익 △지역성 강화 △고용 안정 등의 조건을 부과해 인수ㆍ합병을 인가했다. 이어 과기정통부는 방송법에 따라 방통위에 SO의 합병 변경허가에 대한 사전동의를 요청했다. 방통위는 지난 20일 14가지 조건과 3가지 권고 사항을 부가한 사전 동의안을 의결했다.

과기부 관계자는 "이번 합병 사안은 시장환경의 변화에 대한 사업자의 자발적인 구조조정 노력"이라며 "이번 결정을 통해 국내 미디어 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부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SK브로드밴드는 최종승인을 환영했다. SK는 21일 입장문을 통해 "이번 M&A는 급변하는 유료방송 시장에 대응하고 미디어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한 것인 만큼 향후 이용자 편익 증진을 위한 혁신적인 서비스 개발에 주력하고 IPTV와 케이블TV를 비롯한 미디어 업계의 상생 발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故 이건희 회장 애마도 떠났다…‘롤스로이스’ 수출 말소
  • 2
    박셀바이오, 반려견 전용 항암제 품목허가 늦어진다…검역본부 서류 보완요청
  • 3
    속보 경기 고양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한 기저질환 환자 사망

기업 최신 뉴스

  • 1
    KTㆍLG유플러스 지분투자 받은 원스토어, 존재감 키운다
  • 2
    볼보, 순수 전기차 'C40 리차지' 공개…1회 충전 시 420㎞ 주행 가능
  • 3
    네이버파이낸셜, ‘빠른정산’ 4개월만에 1조 원 지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