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올림픽 축구] 한국, 우즈벡에 2-1 승리…오세훈 멀티골 ‘8강’ 조 1위 진출

입력 2020-01-15 21:22

제보하기

(연합뉴스)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 2-1로 승리했다.

15일 오후 7시 15분(한국시간) U-23 축구대표팀이 태국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우즈베키스탄과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C조 3차전을 지른 가운데 2-1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한국은 시작 5분 만에 선제골을 터트렸다. 정승원이 찬 볼이 오세훈의 몸에 맞고 굴절되어 상대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 골은 정승원의 골로 기록됐지만 이후 오세훈 골, 정승원 도움으로 정정됐다.

전반 21분에는 우즈베키스탄의 동점골이 터졌다. 왼쪽 수비가 뚫린 상황에서 빗맞은 헤더골은 한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에는 전반보다 더 경기가 풀리지 않았다. 몇 번이나 우즈베키스탄에 슛을 날렸지만 모두 골로 이어지진 않았다. 그러다 후반 25분 오세훈이 시원한 왼발 슛으로 추가골에 성공했다.

이로서 한국은 3전 전승으로 조 1위에 오르며 8강행을 결정지었다. 한국에 패한 우즈베키스탄은 중국을 1-0으로 꺾은 이란에 골득실로 앞서며 조 2위로 8강에 합류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OPEC+ 산유량 동결· 미 고용지표 호조에 급등...WTI 3.5%↑
  • 2
    [상보] 뉴욕증시, 고용지표 호조에 4거래일 만에 반등...다우 1.85%↑
  • 3
    [1보] 국제유가, 급등...WTI 3.5% ↑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418명…하루 만에 다시 400명대로
  • 2
    속보 백신 이상반응 1305건 추가된 총 2883건…사망신고 누적 7명
  • 3
    속보 코로나19 어제 418명 신규 확진 판정…또 다시 400명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