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용접협회, 주예지 '유감' 표명…"청년층 인기 직업 됐는데"

입력 2020-01-14 17:57

제보하기
주예지 실언 논란에 대한용접협회 "사과해야"

(출처=주예지 유튜브 영상 캡처)

대한용접협회가 주예지 강사의 용접공 비하 논란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

14일 아시아경제 보도에 따르면 사단법인 대한용접협회 민용철 협회장이 인터뷰를 통해 주예지 강사 발언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민 회장은 "주예지 씨의 발언 내용은 용접공 직업을 비하한 것"이라면서 "공식 사과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전날 주예지 강사가 유튜브 생방송 중 "낮은 성적 나올 거면 용접 배워서 호주 가야 한다"라는 취지의 발언으로 비판에 휘말린 것과 관련해 나온 입장 표명이다.

특히 대한용접협회 민용철 회장은 "용접에 대한 인식이 예전과 많이 달라져 젊은이들도 많이 한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작업 환경도 나아졌고 수입도 높은 직업"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마트, 홈추족도 혼추족도 행복한 추석…먹거리 할인 행사 '풍성'
  • 2
    [코로나19 현황] 국내 확진자 '총 2만3611명' 95명 추가…지역발생 확진자 73명- 9월 25일 0시
  • 3
    롯데온, 선호도 1위 상품권 선물 라인업 강화

사회 최신 뉴스

  • 1
    공무원 요구로 특정 제품 납품했는데…법원 “계약 위반”
  • 2
    [코로나19 현황] 국내 확진자 '총 2만3611명' 95명 추가…지역발생 확진자 73명- 9월 25일 0시
  • 3
    대법 "회사가 퇴직금 중간정산 요구했어도 근로자 동의했으면 정당"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