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예지 인스타 입장無, 비난 댓글 삭제 정황…'뜨거운' SNS

입력 2020-01-14 15:04수정 2020-01-14 15:11

제보하기
주예지 인스타 '노 코멘트', 악플과의 전쟁

(출처=유튜브 영상 캡처)

스타강사 주예지가 막말 논란 이후 인스타그램(이하 '인스타') 등 SNS 상에서 침묵을 지키고 있다. 이 와중에 부적절한 비난조 댓글들을 삭제하고 있는 정황이 포착됐다.

14일 주예지 인스타에는 그를 비판하거나 조롱하는 댓글들이 쏟아지고 있다. 앞서 전날 밤 있었던 유튜브 라이브 방송 당시 특정 직업군을 비하하는 듯한 뉘앙스의 발언이 파문을 일으킨 데 따른 결과다.

주예지는 인스타 포스팅 댓글에 빗발치는 악플들 중 일부를 직접 삭제 처리한 것으로도 파악됐다. 그의 발언내용을 문제삼는 여론이 과열되면서 도 넘은 비난이 이어지자 칼을 빼든 모양새다.

한편 주예지는 13일 유튜브 라이브 방송에서 "공부 못하겠으면 용접 배워 호주에 가야 한다"라고 말해 기술직 비하 논란에 휘말렸다. 이같은 논란에 대해 이틀째 이렇다할 입장 표명을 하지 않고 있는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
  • 2
    [베스트&워스트] 코스피, ‘일본 수산물 수입 금지’ 소식에… 사조씨푸드 ‘45.86%↑’
  • 3
    CU, ‘코리아세일페스타’에 역대 최대 규모 참가...원플러스원 행사 20% 확대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창업성장센터 배출 스타트업 승승장구…20개사 연평균 매출액 91억
  • 2
    서울시, 미식 안내서 ‘서울 레스토랑&바 100선’ 발굴
  • 3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대체로 맑고 '쌀쌀'…'서울 낮 18도'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