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퇴원, 오늘(13일) 오전 귀가…2월 '전국노래자랑' 복귀 예정

입력 2020-01-13 13:55

제보하기

(연합뉴스)

원로 방송인 송해가 오늘(13일) 오전 퇴원했다.

이날 송해 측은 "송해가 오늘 오전에 퇴원한 게 맞다"라고 밝혔다.

송해는 지난달 31일 감기 몸살로 입원했다. '스포츠경향' 보도에 따르면 송해는 한때 폐렴과의 합병증으로 늑막염 증세도 있었지만, 고비를 넘겼고 현재는 건강을 되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송해는 입원으로 지난 12일 진행된 KBS1 '전국노래자랑' 설특집 녹화에 참여하지 못했다. 송해를 대신해 작곡가 이호섭과 KBS 임수민 아나운서가 대신 녹화를 진행했다.

송해는 당분간 휴식 후 2월부터 '전국노래자랑'에 합류할 것으로 보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상보] 뉴욕증시, 미 국채금리 주시 속 혼조...나스닥 0.56%↑
  • 3
    비트코인 능가하는 야생의 세계…알트코인 광풍에 사기도 판쳐

사회 최신 뉴스

  • 1
    식약처, '1번 맞는' 얀센 코로나 백신 허가심사 착수
  • 2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131명 증가…사망자 3명 추가
  • 3
    코로나19 백신 첫날 1만8489명 접종…서울 1922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