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손오공, 마텔완구 국내독점 유통계약 연장 소식에 '급등'

입력 2020-01-10 15:09

제보하기

손오공이 마텔완구와 국내독점 유통계약을 연장했다는 소식에 10일 급등했다.

10일 오후 3시 7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10.33%(155원) 오른 1655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일 손오공은 마텔완구와 국내독점 유통계약을 연장했다고 공시했다. 계약 기간은 2021년 12월 31일까지다. 손오공에 따르면 마텔완구 매출비중은 2017~2018년 연결 기준 매출액의 10~20%를 차지한다.

회사 측은 "'피셔프라이스, 바비, 핫휠, 옥토넛, 쥬라기월드' 등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 유통으로 국내시장 점유율 확대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날씨] 전국 아침 기온 '뚝'...오후부터 차차 맑아져
  • 2
    DSP공식입장, 이현주 ‘에이프릴’ 왕따 논란…이나은 열애설로 번져 ‘무슨 일?’
  • 3
    미카엘♥박은희, 아내 직업은 요가 강사…이혼 아픔 이겨낸 ‘재혼 커플’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우리은행, 라임펀드 투자자에 평균 65% 배상한다
  • 2
    코로나19에 위기탈출 기업들, 신사업 ‘무한도전’
  • 3
    대출 금리 0.6%P 껑충…영끌·빚투족 어쩌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