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김건모 성폭행 의혹…"피해자, 배트맨 티셔츠 입은 모습에 고통" 주장

입력 2019-12-09 16:50수정 2019-12-09 16:52

제보하기

(연합뉴스)

가수 김건모(51)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A 씨가 9일(오늘) 오전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날 A 씨를 대신해 고소장을 제출하러 온 강용석 변호사는 "김건모 씨는 2016년 피해자를 강간했고, 이후 어떠한 사과도 하지 않았다"라며 "피해자는 큰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고소 경위에 대해 김세의 전 MBC 기자는 "피해 여성은 그 일을 최대한 잊으려 했지만 최근 (김건모가) 각종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결혼 소식을 전했다"라며 "그 과정에서 피해자가 성폭행을 당할 때 입고 있던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나오면서 큰 충격과 고통을 받을 수 없어 저희에게 도움을 요청했다"라고 전했다.

지난 6일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김건모의 과거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강용석은 "김건모가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접대 여성을 성폭행했다"라며 "월요일에 고소장이 접수될 예정"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강용석은 "저희가 의혹이라는 말을 썼지만 의혹이 아닌 사실"이라고 강조했다.

김건모 측은 이와 같은 주장에 대해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김건모는 내년 5월 피아니스트 장지연과 결혼식을 앞두고 있는 상황. 두 사람은 이미 지난 10월 말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인 부부인 상태로 알려졌다.

지난 8일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건모가 장지연에게 프러포즈하는 모습이 담긴 내용이 전파를 타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장동민 3차피해, 돌 던지는 괴한에 고통…주작 의심까지 “무슨 일?”
  • 2
    아스트라제네카, 모더나·화이자 이어 코로나 백신 임상 청사진 공개
  • 3
    주호민 발언 사과, ‘시민독재’ 무슨 일?…“기안84 만화 안 본다

사회 최신 뉴스

  • 1
    입대 전날 ‘양심적 병역 거부’…대법 "진실성 없어”
  • 2
    여성가족부 "청소년 건강한 성장 기여한 숨은 공로자 찾습니다"
  • 3
    [내일 날씨] 전국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일교차 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