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우울증‧공황장애 및 ‘미주신경성 실신’ 고백…위키미키 김도연도 앓아 ‘무엇?’

입력 2019-11-28 20:26

제보하기

가수 현아가 우울증 및 건강 상태에 대해 털어놨다.

28일 현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 “2016년 병원에 방문했다가 우울증과 공황장애 진단을 받았다”라며 “1년 동안 믿지 못했다. 지금은 2주에 한 번 꾸준히 치료받고 있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현아는 자주 미주신경성 실신으로 쓰러져왔음을 알리며 “처음 쓰러졌을 때 공황장애 증세 중 하나인 줄 알았다”라고 털어놨다.

미주신경성 실신은 신경심장성 실신이라고 불리기도 하며, 혈관의 확장과 심장서맥으로 인한 저혈압과 뇌 혈류감소에 의해 발생하는 실신이다. 이는 위키미키의 김도연도 앓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아는 “이렇게 자주 쓰려진다는 걸 알면 누가 날 찾아줄까 걱정돼 누구에게도 알리고 싶지 않았다”며 “하지만 날 믿고 맡겨주신 많은 분께 죄송해 솔직하게 말하고 싶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아는 “앞으로도 씩씩하게 노력하고 지내겠다. 늦지 않았다고 생각하고 제 자신을 사랑하고 보살펴주려 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아는 지난 5일 새 디지털 싱글 ‘플라워 샤워(FLOWER SHOWER)’를 발매하고 활발히 활동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미카엘♥박은희, 아내 직업은 요가 강사…이혼 아픔 이겨낸 ‘재혼 커플’
  • 2
    DSP 공식입장, 전소민이 이현주 왕따 주동?…매니저와 교제 의혹까지 “사실무근”
  • 3
    임영웅, 드디어 신곡 발표하나…“새 노래 기다리고 계시나요?”

사회 최신 뉴스

  • 1
    강원 지역 폭설로 교통사고 53건… 사망 1명·부상 94명
  • 2
    ‘3일간 40명’ 확진에…동두천 유·초·중·고교 3일까지 ‘원격수업’
  • 3
    오늘 전국 유치원·초·중·고교 개학…수도권 ‘3분의 2’ 등교 방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