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테르 효과, 故최진실 사망 이후 2배 늘어났던 부정적 수치

입력 2019-11-24 21:18수정 2019-11-25 00:11

제보하기

(출처=최진실 미니홈피 )

베르테르 효과에 대한 우려가 모아지고 있다.

베르테르 효과는 유명인의 자살 사건이 언론에 보도된 이후 일반인의 자살이 급격하게 늘어나는 현상을 말한다. 베르테르 효과에 대한 우려는 지난달 설리의 사망 사건 보도에 이어 24일 오후 그의 절친인 구하라가 생을 달리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불거지고 있다.

베르테르 효과는 지난 2008년 배우 최진실이 세상을 떠난 다음날 스스로 목숨을 끊은 이가 78명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하루 평균 자살자 수는 30명 안팎이었다.

같은 해 안재환 사건 보도 이후 가스 중독으로 인한 사망이 2007년 66명에서 2011년 1125명으로 크게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제레시피] "전국민 선착순"…숙박·여행·외식 등 소비할인쿠폰 8종, 신청 및 사용법은?
  • 2
    [증시 키워드] MSCI 편입된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주가 향방은? 알루코 3거래일 연속 '상한가'
  • 3
    MSCI,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지수편입 결정

사회 최신 뉴스

  • 1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대박신화 어느 날, 상상초월! 세상 하나뿐인 조합으로 월 매출 7000만 원! 닭한마리 돌솥리소토 맛집 '이○○○○'…대박 비법은?
  • 2
    기안84 사과, ‘복학왕’ 여혐 논란 후폭풍…‘나 혼자 산다’ 하차 요구 빗발
  • 3
    역대 최장 장마…건물·도로 침수 피해 줄이려면 ‘이것’부터 내려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