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김빈우 남편 전용진, 2세 연하 훈남…IT 회사 CEO ‘외모도 CEO’ 방송 첫 출연

입력 2019-11-12 23:18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아내의 맛' 방송캡처)

배우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김빈우-전용진 부부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은 “아내와는 원래는 알고 지내던 지인 사이였다. 그러다 아내가 같은 아파트에 이사 오며 친하게 지냈다”라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김빈우는 “이사 가서 두 달 만에 집을 뺐다. 한 달 만에 프러포즈를 받고 두 달 만에 상견례를 했다”라며 “뭐에 홀린 듯 그렇게 됐다”라고 결혼 스토리를 전했다.

전용진은 “태어나 처음으로 놓치면 후회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결혼을 강행한 이유를 밝혔다.

김빈우의 남편 전용진은 2살 연하로 IT 회사 CEO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2015년 부부의 연을 맺었으며 남편 전용진이 방송에 출연한 것은 ‘아내의 맛’이 처음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학래 스캔들 해명, 이성미 아들 재소환…남편에도 '관심'
  • 2
    DJ쥬스 국민청원, 둘째 아이 어린이집서 학대당해…“원장 알고도 은폐했다”
  • 3
    두산솔루스 인수 재협상 테이블에 SI 등판할까

사회 최신 뉴스

  • 1
    오대환 주의당부, 9천만원 수익 인증?…사진 도용에 황당 “말로만 듣던 사기”
  • 2
    안예은, 나이 29세에 저작권료 억 단위…“대기업 부장 연봉”
  • 3
    MBC 공식입장, 홈페이지에 일베 로고가?…계속되는 방송국 일베 논란 ‘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