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출국, 정국 교통사고 후 첫 모습…올블랙+마스크로 얼굴 가린 채 포착

입력 2019-11-12 12:15

제보하기

그룹 방탄소년단이 출국했다.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은 해외 일정 차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핀란드 헬싱키로 출국했다.

이날 정국은 교통사고 이후 처음으로 모습을 나타내 시선을 모았다. 정국은 블랙 롱패딩에 검은색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포착됐다. 간간이 취재진을 향해 인사를 보내며 걸음을 재촉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9일 서울 잠실주경기장에서의 피날레 콘서트를 끝으로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와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SPEAK YOURSELF)' 투어를 마무리했다. 핀란드에서는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12월 4일 일본 나고야돔에서 열리는 '2019 MAMA'(2019 마마) 시상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잇단 긍정적 소식…“렘데시비르, 사망률 62% 낮춰”
  • 2
    [내일 날씨] 제주부터 장맛비…밤에 충청으로 북상
  • 3
    시민 몰린 故 박원순 서울시장 ‘시민분향소’…빈소는 한산

사회 최신 뉴스

  • 1
    렘데시비르 투여 27명 중 9명 호전…“약효 인과관계는 불분명”
  • 2
    [종합] 문희상 전 국회의장ㆍ우원식 전 원내대표 등 박원순 시장 조문…“참담하다”
  • 3
    방역당국 “해외유입 확진자, 국내 유행에 직접적 영향 없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