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영, 동성 성추행 논란…A씨 김호영과 나눈 카톡 공개 “성 정체성 밝히고 반성하길”

입력 2019-11-11 20:16

제보하기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동성 성추행 논란에 휘말렸다.

11일 김호영이 동성을 성추행 혐의로 피소됐다는 소식이 전해져 놀라움을 안겼다. 고소장을 접수한 A씨는 “김호영이 자신의 정체성을 떳떳하게 밝히고 반성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김호영은 지난 9월 차 안에서 남성 A씨에게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로 11일 피소됐다. 이에 대해 김호영의 소속사 PLK엔터테인먼트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즉각 부인했지만, 곧 “피소된 사실은 맞으나 사실관계 여부는 소속사가 아닌 경찰이 판단하는 것”이라며 입장을 바꿨다

A씨는 더팩트를 통해 김호영과 주고받은 카톡을 공개하기도 했다. 카톡에서 김호영은 “집에 돌아와 주님께 기도드리며 회개했다”, “소속사에 우리의 우발적 해프닝을 이야기 할 순 있지만 서로에게 좋은 일이겠냐” 등의 말을 했다.

‘우발적 해프닝’이라는 말을 두고 A씨는 분노했다. 사과 대신 회개 기도를 했다는 말에도 역정을 냈다. 고소를 하게 된 것도 애초에 사과를 하지 않는 행동 때문이었다고 털어놨다.

A씨는 “나는 결혼할 여자 친구도 있다. 김호영이 방송에 나오는 것을 보기 힘들다”라며 “자신의 정체성을 떳떳하게 털어놓고 당분간만이라도 방송을 쉬고 반성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김호영은 현재 tvN 불금시리즈 ‘쌉니다 천리마마트’에 출연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미국 8만명 프랑스 4만명…코로나19 제2의 팬데믹
  • 2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 3
    백신 개발했다는 러시아…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팬데믹 이후 최대

사회 최신 뉴스

  • 1
    시민단체, 택배사 규탄 집회…"과로사 책임지고 개선책 내놓아야"
  • 2
    [종합] '독감 백신 이상 반응' 전날 대비 365건 늘어…질병청 "접종 지속해야"
  • 3
    [상보] 질병청 "독감백신과 사망, 인과관계 극히 낮아…접종 지속 필요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