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전국 맑다가 오후 비…낮 최고기온 19도 “미세먼지 보통”

입력 2019-11-09 17:43

제보하기

▲신태현 기자 holjjak@

일요일인 10일 전국이 맑다가 차차 흐려져 오후부터는 서해안을 시작으로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 영향을 받다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저기압 영향을 차차 받겠다.

오후 3시부터 서해안에서 비가 시작돼 오후 9시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예상 강수량은 이날 오후 3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서울·경기도·강원영서·충청도·서해5도·울릉도·독도 10~40mm, 강원영동·전라도·경상도·제주도 5~20mm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우박이 예보돼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오후부터 해안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내륙에서 약간 강하게 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10도, 낮 최고기온은 12∼19도로 예상된다.

대부분 해상에서 오후부터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예보됐으며 특히 서해 먼바다에서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바다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 0.5∼2.0m, 서해 앞바다 0.5∼3.0m로 예보됐다. 먼바다 물결은 동해 1.0∼3.5m, 서해 0.5∼4.0m, 남해 0.5∼3.0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철구 누구길래…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 '왜?'
  • 2
    [증시 키워드] 렘데시비르 임상 기대감 커진 파미셀…셀트리온헬스케어 강세 이유는?
  • 3
    [출근길] 김동완 사생팬 무단침입·'쌍갑포차' 불매운동 확산·래퍼 비프리, 킹치메인 폭행·홍석천 "힘내라 이태원"·방탄소년단 슈가 믹스테이프 '대취타' 外 (연예)

사회 최신 뉴스

  • 1
    대교, 교사 수수료 인상 ‘눈높이 교사 신사업’ 시행
  • 2
    국세청, 잠자고 있는 ‘국세환급금’ 찾아드립니다~
  • 3
    여성가족부 '대한민국의 아빠' 사진 공모전 개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