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코앤이, 4억 원 규모 어음 미결제로 부도 발생

입력 2019-11-07 17:33

제보하기

데코앤이는 예금 부족으로 전자어음 4억4055만원을 결제하지 못해 최종 부도처리됐다고 7일 공시했다. 부도발생은행은 신한은행 광교지점이다.

회사 관계자는 “만기도래 어음의 1차부도 발생(지난 5일) 후 해당 어음금액에 대해 지난 6일까지 결제가 미이행돼 최종 부도처리됐다”며 “이날부로 당좌거래가 정지됐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지혈제 유럽인증 인증 기대감에 이노테라피 '상한가'…휴머니젠 수혜주 케이피엠테크ㆍ텔콘RF제약 '하한가'
  • 2
    죠스떡볶이 "떡볶이와 치킨을 같이 즐겨요"…순살치킨 3종이 5000원대
  • 3
    네패스아크ㆍ포인트모바일ㆍ클리노믹스 3개사,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네패스아크ㆍ포인트모바일ㆍ클리노믹스 3개사,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 2
    시큐브,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공급기업으로 선정
  • 3
    씨티은행, 다음달 7일 차기 행장 결정…첫 여성 행장 관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