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팬 갤러리 측 "안준영PD 순위 조작, 팀의 정당성 사라져…고별 무대하길"

입력 2019-11-07 10:58수정 2019-11-07 11:04

제보하기

걸그룹 아이즈원의 일부 팬들이 성명서를 발표하고, 팀의 해체를 촉구했다.

디시인사이드 아이즈원 팬 갤러리 측은 "안준영 PD의 순위 조작으로 아이즈원의 정당성 사라졌다"라면서 해체를 촉구했다.

7일 오전 아이즈원 팬 갤러리는 "프로듀스 48을 통해 아이즈원을 탄생시킨 안준영 PD가 순위 조작 혐의을 인정했다는 게 알려젼 이상, 아이즈원의 정당성은 사라졌다"라며 "CJ ENM이라는 대기업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지 못하여 아이즈원을 통해 다시 한 번 꿈의 날개를 펼치고자 했던 모든 멤버들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주고 말았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아이즈원 갤러리 측은 "CJ ENM이 문화 기업으로서 마지막 양심이라는 게 존재한다면, 허민회 대표가 직접 국민들 앞에 고개 숙여 사과하길 바란다"라고 사과를 촉구하며 "11일은 (아이즈원) 컴백이 아닌, 고별 무대를 통해 팬들과 마지막 인사를 나눌 수 있게 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아이즈원은 오는 11일 첫 번째 정규앨범 '블룸아이즈'(BLOOM*IZ)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컴백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 연출은 맡은 안준영 PD가 경찰 조사에서 '프로듀스X101'과 '프로듀스 48'의 순위 조작 혐의를 인정하면서, 쇼케이스가 전격 취소됐다.

아이즈원뿐 만 아니라 엑스원 활동에도 적신호가 켜졌다. 온라인상에는 조작을 통해 합격한 멤버가 누구인지 추측하는 글이 넘쳐나며, 날선 시선이 오갔다.

한편 아이즈원은 지난해 방송된 Mnet '프로듀스48'로 발탁된 프로젝트 걸그룹으로, 한국인 멤버 9명(장원영, 조유리, 최예나, 안유진, 권은비, 강혜원, 김채원, 김민주, 이채연)과 일본인 멤버 3명(미야와키 사쿠라, 야부키 나코, 혼다 히토미)으로 구성됐으며 한일 양국에서 높은 인기를 끌어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서준 윤식당3, 최우식과 함께…절친 ‘방탄’ 뷔 출연 기대해도 될까?
  • 2
    민주당, '대주주 5억 원' 보도에 "사실 아니다. 기준금액 미정“
  • 3
    이건희 편지, SNS 무분별 확산…삼성 측 “가짜 편지다” 부인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운세] 10월 27일 띠별 운세 : 91년생 양띠 "중심을 잃지 마라"
  • 2
    [출근길] 백신 불안 확산에도 만 62~69세 미만 독감 무료 접종 시작·고교생 무면허 전동킥보드 타다 택시 충돌해 중상 外 (사회)
  • 3
    [출근길] SM 신인 걸그룹 에스파 11월 데뷔…레드벨벳 이후 6년만·이동국 23년 만에 그라운드 떠난다·지숙♡이두희 31일 비공개 결혼·강경화 "유승준 입국 비자발급 허용하지 않겠다"·박서준-최우식 윤식당3 출연 (연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