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외국인에 ‘한국 김장문화 체험’ 활동

입력 2019-11-04 09:41

제보하기
2019 서울김장문화제서 김치 전통성·우수성 홍보 기회

(사진제공=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글로벌 대표 한식 브랜드 ‘비비고’를 앞세워 외국인들에게 김치의 전통성과 우수성에 대해 알렸다.

CJ제일제당은 1일부터 3일까지 서울광장 일대에서 열린 ‘2019 서울김장문화제’에서 외국인 김장체험 행사를 진행했다고 4일 밝혔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서울김장문화제는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김장문화’에 대한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는 서울시 대표 축제다.

CJ제일제당은 ‘외국인 김장간(間)’ 프로그램을 운영해 외국인들이 한국의 김장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프로그램은 한국 식문화 강연과 김치 담그기 시연 및 실습으로 구성됐으며, 3일간 총 600명이 참가했다.

강연에서는 우리나라 전통 음식인 김치의 우수성과 한국 식문화에 대해 소개했다. 이어 ‘비비고 김치’의 노하우가 담긴 김치양념 등 원재료에 대해 설명하고 김치 담그는 법을 시연했다. 시연 후에는 외국인들은 김치를 직접 담가보는 시간을 가졌다.

참가자들이 직접 담근 김치는 ‘비비고 김치’ 패키지를 준비해 가져갈 수 있도록 했다.

발효식품의 특성에 맞게 필터, 밸브, 누름판 등을 결합시켜 특수개발한 패키지를 제공했다.

참가자 이사벨 로터버그씨는 “평소 한국음식 중 김치에 관심이 많았는데 직접 만들어보고 김치의 정통성을 계승하는 패키지에 포장까지 해 갈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CJ제일제당은 김치 세계화를 위해 ‘비비고’를 앞세워 국내외에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미국에서 진행된 PGA에서는 ‘비비고 부스’를 운영하며 현지 입맛에 맞게 백김치를 컵 형태로 만든 '김치 피클'을 선보인 바 있다. 또한 미국, 일본 등에서 진행된 KCON에서도 ‘비비고 부스’에서 김치를 활용한 ‘김치비비콘’을 판매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글로벌 대표 한식 브랜드로서 좋은 원재료로 제대로 담근 ‘비비고 김치’의 노하우를 외국인에게 소개하고자 서울김장문화제에 참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김치 세계화에 집중하고, '비비고 김치'만의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김치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서준 윤식당3, 최우식과 함께…절친 ‘방탄’ 뷔 출연 기대해도 될까?
  • 2
    이두희-지숙, 웨딩화보+청첩장 공개…이색 디자인 ‘눈길’
  • 3
    민주당, '대주주 5억 원' 보도에 "사실 아니다. 기준금액 미정“

기업 최신 뉴스

  • 1
    [특집] 새로운 도전을 응원합니다...다양한 세대와 소통하는 AK아카데미
  • 2
    2020 코세페 참여하는 롯데그룹… 키워드는 '상생'과 '나눔'
  • 3
    신세계百, 코세페로 중기 판로 확대 돕는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