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증권, 1036억 원 규모 유상증자…자기자본 1조 진입 전망

입력 2019-10-23 17:33

제보하기

현대차증권이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1035억9997만 원 규모의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현대차증권은 23일 공시를 통해 이같은 사실을 밝혔다. 상환전환우선주 941만8179주가 신주 발행되며, 발행가액은 주당 1만1000원이다. 대상자는 기업은행(케이클라비스RCPS전문투자형사모증권투자신탁제2호 및 제3호), 한국투자캐피탈,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농심캐피탈 등이다.

현대차증권은 “시장 리스크를 줄이고 기존 투자자들에게 악영향을 끼치지 않는 방식 중 하나로서 상환전환우선주를 제3자배정 방식으로 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대차증권은 “이번 유상증자로 내년 상반기 정도에는 자기자본이 1조 원 수준에 진입할 것”이라며 “자본 적정성 개선으로 신용등급 상향과 영업력 강화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대차증권의 올해 6월 말 현재 연결기준 자기자본은 8661억 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무열 누구? 전설의 보디 마스터…얼굴 부종 빼기의 달인
  • 2
    마에다 슌, 16세 아내와 혼전임신…방송서 실제 부부 된 ‘미성년자 커플’
  • 3
    KBS 공식입장, 황정민 라디오 중 괴한 난동…“25년간 도청당하고 있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즉시” vs “연기”…생보사 ‘킥스’ 도입시기 두고 대립각
  • 2
    소외계층 금융교육 발 벗고 나선 손병환 농협은행장
  • 3
    거래소, 퓨쳐스트림네트웍스 불성실 공시법인 지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