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오, 故 설리 추모 후 쏟아진 악플…“당신의 가해가 살인보다 잔인하다”

입력 2019-10-17 20:34

제보하기

(출처=JTBC 방송화면 캡처)

故 장자연 사건의 증인이자 배우 윤지오가 악플러들을 향해 강경 대응 할 것임을 밝혔다.

16일 윤지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당신들이 가하는 가해가 살인보다 잔인하다”라며 故 설리 추모 후 자신에게 쏟아진 악플에 대해 공개했다.

윤지오는 “귀한 생명이 세상에서 사라졌다. 당신 같은 생명 때문에 많이 힘들었을 것”이라며 “인터넷에 완벽한 익명이란 없다. 당신들이 가하는 가해가 살인보다 잔인하다”고 일침했다.

그러면서 윤지오는 악플은 물론 추측성 기사, 거짓 보도 등 모든 것에 법적 대응 할 것임을 밝히며 “본인들이 가한 행동이 죄라는 것을 명백하게 알아야 하고 본인이 책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윤지오는 “떠난 이를 마땅히 추모하고 애도하는데 당신들 같은 사상이 참으로 역겹다는 생각이 든다”며 “고인의 자택을 취재하고 기사화 영상화하고 고인가는 길에 앞 다퉈 취재하고.‘기XX’라는 단어도 아깝게 생각한다”고 분개했다.

앞서 윤지오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타깝게 유명을 달리한 故 설리를 추모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악성 댓글과 메시지를 받게 되자 법적으로 강경대응 할 것임을 시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
  • 2
    [베스트&워스트] 코스피, ‘일본 수산물 수입 금지’ 소식에… 사조씨푸드 ‘45.86%↑’
  • 3
    CU, ‘코리아세일페스타’에 역대 최대 규모 참가...원플러스원 행사 20% 확대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창업성장센터 배출 스타트업 승승장구…20개사 연평균 매출액 91억
  • 2
    서울시, 미식 안내서 ‘서울 레스토랑&바 100선’ 발굴
  • 3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대체로 맑고 '쌀쌀'…'서울 낮 18도' "미세먼지 농도 '좋음~보통'"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