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정아 압축크림 대란, 스스로 만들어 낸 ‘큰 난리’...앞뒤 바뀐 마케팅

입력 2019-10-14 14:50

제보하기
염정아 압축크림 대란, 이해하기 어려운 네이밍

(출처=네이버 화면 캡처 )
염정아 압축크림 ‘대란’의 실체는 무엇일까.

14일 미샤는 ‘염정아 압축크림’ 관련 행사를 시작하면서 ‘대란’이라는 표현을 사용했다. 스스로 만든 ‘대란’인 셈이다.

염정아 압축크림 대란이 퍼진 것은 앱을 통한 마케팅 수법 때문이다. 대란은 말 그대로 크게 일어난 난리, 즉 큰 난리가 났다는 것인데 행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도 하기 전에 이 같은 단어를 붙인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

물론 손쉬운 마케팅 방법을 선택하면서 ‘대란’ 비슷한 현상을 만들어내긴 했다.

네티즌은 염정아 압축크림 대란에 직접 참여하는 이들과, 앞뒤가 바뀐 마케팅에 불편한 시각을 보이는 이들로 나뉘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아프리카 제약 영토 넓히는 포스코인터…신풍제약 합작법인 증설 추진
  • 2
    [증시 키워드] 1조 기술수출 소식 전해진 한미약품…코로나19 진단키트 美 승인에 엑세스바이오ㆍ우리들제약 '급등'
  • 3
    [특징주] 인스코비, 항바이러스 주사제 아피톡신 '코로나19' 치료제 기대감 '강세'

사회 최신 뉴스

  • 1
    관악산 입구, 복합문화공간 ‘으뜸공원’으로 재탄생한다
  • 2
    학생선수 폭력피해 ‘온라인 무기명 신고센터’ 운영
  • 3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6명…송파구 교회 관련 총 19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