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 관련 투자 사기 ‘주의’ 당부

입력 2019-10-02 14:07

제보하기

▲한국테크놀로지가 입수한 투자 사기 시도 관련 문건.(사진제공=한국테크놀로지)

한국테크놀로지가 최근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과 관련한 투자 사기 시도에 대한 제보가 이어지고 있다며 투자자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회사가 입수한 자료에 따르면 해당 브로커는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유치해 한국테크놀로지의 자회사인 대우조선해양건설을 약 350억 원에 인수하고, 약 6억 달러(약 7208억4000만 원)의 자금을 유치해 원유와 석유제품을 수입하는 한편 대우조선해양건설을 통해 국내외 정유업체에 판매하겠다는 계획이 담겨 있다.

또 해당 내용에는 연 25%의 투자 수익과 공동대표이사 약정, 자금관리 임원 상주 등의 조건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는 이번 사건에 악성 기업 브로커가 개입된 것으로 보고 금융감독원 및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다는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대우조선해양건설 매각이나 원유 수입 등에 대해 전혀 고려한 바도 없고, 이와 관련해 누군가가 접촉해 온 사실도 없다”면서 “이번 사건에 악성 기업 브로커가 개입된 것으로 보고 있다. 선량한 투자자 보호를 위해 금융감독원 및 검찰에 수사를 의뢰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 “대우조선해양건설이 견조한 수주를 이어가고 있고, 연말에 사상 최대의 수주잔고를 목표로 달려가는 와중에 이런 제보가 있어 매우 유감”이라며 “다시 한 번 투자자들의 주의를 당부 드리며 회사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윤종원 행장 “금융지원 미래지향적으로 바꿔 기업 성장 뒷받침”
  • 2
    [공시] 이디티, 60억 규모 유상증자 결정
  • 3
    [오늘의 종목] 코스피 5개, 코스닥 6개 상한가 / 하한가 종목 없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