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NSC 상임위 개최…문 대통령 유엔총회·한미 정상회담 준비 논의

입력 2019-09-19 17:32

제보하기
사우디 석유시설 테러 파급효과 점검 및 대응 방안 논의

▲청와대 본관 앞 전경(이투데이DB)
청와대는 19일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문재인 대통령 뉴욕 유엔총회 참석과 한미 정상회담 준비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회의에서 상임위원들은 문 대통령의 제74차 유엔 총회 참석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목표 달성과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국제사회와의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23일 개최 예정인 한미 정상회담에서는 한미동맹을 더욱 강화해 나갈 수 있는 구체적이고 건설적인 방안들이 마련될 수 있도록 준비하기로 했다.

또 상임위원들은 14일 사우디 석유 시설에 대한 공격과 관련해 해당 지역 정세와 국제 정치·경제적 파급효과를 점검하고 이에 대한 우리의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잇단 긍정적 소식…“렘데시비르, 사망률 62% 낮춰”
  • 2
    [내일 날씨] 제주부터 장맛비…밤에 충청으로 북상
  • 3
    시민 몰린 故 박원순 서울시장 ‘시민분향소’…빈소는 한산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문재인 대통령, 백선엽 장군 빈소에 조화 보내 애도
  • 2
    정치권,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 두고 갈등 격화
  • 3
    머스크, 테슬라 주가 고공행진…버핏 제치고 세계 7위 부호 올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