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요랄라' '델몬트주스' 레드닷어워드 수상

입력 2019-08-21 11:46

제보하기

롯데칠성음료의 ‘요랄라 요구르트맛 스파클링’과 ‘델몬트주스 180ml 소병’ 제품이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 2019’ 패키징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인 위너(WINNER)로 선정됐다.

요랄라 요구르트맛 스파클링은 탄산의 청량감에 요구르트 발효액을 더해 상큼하고 달콤한 맛을 살린 제품이다.

제품 디자인에 귀여운 캐릭터의 윙크하는 표정, 웃는 표정, 상큼한 표정 등 요랄라를 마셨을 때 느낄 수 있는 감정들을 라벨, 뚜껑, 바코드 등 다양한 디자인 요소를 활용해 담아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델몬트주스는 햇살을 가득 받고 자란 건강하고 신선한 과일을 원료로 사용한 점을 부각시키기 위해 태양을 모티브로 한 기하학적인 디자인이 적용된 제품이다. 주스의 내용물 색상과 조화를 이루며 과일별 정체성이 드러나도록 삼각형 패턴 디자인이 적용돼 가시성을 높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곡선 구간이 없는 일자형 유리 용기를 활용해 내구성을 강화한 점도 돋보였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두 제품 모두 자체 디자인센터에서 용기 및 라벨 디자인에 대한 기획, 설계, 제작 등 모든 과정을 주도한 것으로도 의미가 깊었는데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까지 하게 되어 보람과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지난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8’에서 칠성사이다 빈티지 패키지가 패키징 부문 본상을 받은 데 이은 쾌거로 앞으로도 더 나은 사용자 친화적 패키징 디자인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연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 안 간다" 류호정 누구?…박원순 비서 '당신'으로 지칭하기도
  • 2
    [위클리 제약·바이오] 미국 ITC "대웅, 메디톡스 영업비밀 침해" 예비판결 外
  • 3
    김호중 하차설, TV조선 '사랑의 콜센터' 떠나나?…"앨범 작업 집중"

기업 최신 뉴스

  • 1
    ㈜한진 상반기 영업이익 527억…전년비 30.8%↑
  • 2
    BMW, PHEV '뉴 X5 xDrive45e' 사전계약 시작…예상가격 1억1300만 원부터
  • 3
    한상혁 방통위원장 “역사 왜곡·집단 차별 영상 유통 막겠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