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상반기 보수 20억9500만원

입력 2019-08-14 20:16

제보하기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상반기 20억9500만원의 급여를 받았다.

하나금융지주는 14일 반기보고서 공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회장의 급여는 4억원이고 상여금은 16억9500만원이다. 상여금 중 단기성과급은 4억5000만원이다.

하나금융은 김 회장이 2018회계연도 그룹 당기순이익 2조2333억원으로 전년대비 수익성이 개선됐고, 효율적인 리스크 관리를 통해 우수한 건전성 비율을 보인 점 등을 보수산정 기준에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하나금융은 "포용적 금융&생산금융 강화, 관계회사간 콜라보 성과 확대, 디지털 혁신 기술 기반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기여한 점을 감안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의 보수에는 장기성과보상인 성과연동주식 1만825주는 포함되지 않는다. 성과연동주식은 2019~2021년간 장기성과 결과에 따라 결정되는 획득수량 및 주가를 반영해 최종 확정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생존 위해 매각하지만…두산, 차ㆍ포 떼고 그룹명맥 유지할 수 있을까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30초 진단 솔루션 유럽인증 소식에 드림텍 '상한가'…씨젠 상승 어디까지?
  • 3
    [종목이슈] 제놀루션, 코로나19 장기화 핵심 수혜주...씨젠·솔젠트 동반 성장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웰크론한텍,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예고
  • 2
    솔브레인홀딩스, 6일 거래 재개
  • 3
    동원F&B, 2분기 영업이익 168억 원…전년비 16.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