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중기청, 일본수출규제 대응 민·관 합동지원단 가동

입력 2019-08-13 10:33

제보하기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서울지역 수출지원협의회와 ‘일본수출규제 대응 민·관 합동지원단’을 가동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서울지역 수출지원협의회는 서울중기청, 중진공, 코트라, 중소기업중앙회 등 12개 중소기업 지원기관으로 구성됐다. 지역 중소기업의 애로 공동해소 추진, 기관별 중소기업 지원사업 추진에 관한 정보 공유 및 협력 사항 발굴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협의체다.

지원단은 서울지방청을 중심으로 접수된 각종 애로사항를 원스톱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서울지역 중소기업들의 피해를 최소화는 것이 목적이라는 게 서울중기청의 설명이다. 서울중기청은 개별 상황에 맞는 관련기관의 지원 대책을 안내·연계하고 필요 시 합동 현장 방문을 추진하는 등 일본수출규제 대응을 총괄할 예정이다.

또 지원단은 다음주 서울중기청-서울시가 공동 개최 예정인 서울중소기업 대상 일본수출규제 관련 설명회에도 협업하기로 결정했다. 매월 정례회의를 열어 해당기관별 일본수출규제 피해상황 및 지원현황을 공유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판빙빙, 임신설 제기 후 근황 보니…루머 무색케하는 '여전한 동안 미모'
  • 2
    [재건축 실거주 규제의 역설] "방 빼라"는 집주인에…전세난민 내몰리는 ‘대전 맹모’
  • 3
    가영, ‘스텔라’ 야한 그룹 꼬리표…야구선수 동생에 “흠집 내 미안하다”

기업 최신 뉴스

  • 1
    삼성SDS‧통계청, 개인정보위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 지정
  • 2
    이익공유형 사업 멘토링 ‘같이, 가치’, 맛보기 영상 인기
  • 3
    LG유플러스-소진공, 전통시장ㆍ청년몰 활성화 위해 맞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