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 미 바이 유어 네임’ 대중 사로잡은 퀴어 영화…성별 떠난 ‘첫사랑’ 이야기

입력 2019-08-05 23:11

제보하기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포스터(출처=네이버영화)

채널 CGV에서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이 방송되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은 2007년 출간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17세의 소년과 24세의 청년이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특히나 영화는 동성 간의 사랑을 그린 퀴어 영화로 유명하다. 하지만 아름다운 색채와 가슴을 울리는 대사 등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으며 관람객 평점 9.12, 네티즌 평점 7.68이라는 높은 평가를 받기도 했다.

하워드 로젠만 프로듀서는 원작 소설을 영화화한 것에 대해 “첫사랑의 감각, 열정, 에로티시즘 그리고 사랑으로 인한 불안감까지 잘 표현하고 있다”라고 털어놨다. 피터 스피어스 프로듀서 역시 “남자들 간의 러브 스토리임에도 성별, 성적 취향 관계없이 오로지 ‘첫사랑’에 대한 감상과 이해로 가득하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콜 미 바이 유어 네임’은 2018년 3월 개봉 당시 누적 관객수 199,337명을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생존 위해 매각하지만…두산, 차ㆍ포 떼고 그룹명맥 유지할 수 있을까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30초 진단 솔루션 유럽인증 소식에 드림텍 '상한가'…씨젠 상승 어디까지?
  • 3
    [종목이슈] 제놀루션, 코로나19 장기화 핵심 수혜주...씨젠·솔젠트 동반 성장

사회 최신 뉴스

  • 1
    ‘제1회 문윤성 SF문학상’ 출품작 공모…대상에 3000만원
  • 2
    '생활의 달인' 북한식 냉국수의 달인, 대를 이어 만드는 특별한 이북식 국수 맛의 비법은?
  • 3
    김보라 공식입장, 조병규와 결별…열애 1년 6개월 만에 “자연스럽게 이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