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살 차’ 이세창♥정하나, 오작교는 스킨스쿠버…아내 직업은 아크로바틱 배우

입력 2019-07-24 00:33

제보하기

(출처=MBC '사람이 좋다' 방송캡처)

배우 이세창-정하나 부부의 첫 만남이 눈길을 끈다.

23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결혼 2년 차 부부 이세창-정하나가 출연해 달콤한 신혼 생활을 공개했다.

이세창은 2013년 이혼 후 스킨스쿠버 강사로 일하며 아크로바틱 배우 정하나와 인연을 맺었다. 특히 이세창이 2012년 SNS를 통해 공개한 스킨스쿠버 동호회 사진 속에 정하나가 포착돼 눈길을 끌기도 했다.

두 사람은 13살의 나이 차에도 스포츠가 접점이 되어 2017년 11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당시 결혼식은 한편의 뮤지컬을 연상케 하는 화려한 무대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 번의 이혼을 겪은 이세창은 “결혼 전 고민이 많았다. 잘 살 수 있을까, 하나를 실망시키지 않을까 고민했다”라며 “그래도 하나는 날 이해해줬다. 결혼을 결심한 순간부터 각오했다고 말해줬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세창은 2003년 미스코리아 출신 김지연과 결혼식을 올렸지만, 결혼생활 10년만인 2013년 이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1조 기술수출 소식 전해진 한미약품…코로나19 진단키트 美 승인에 엑세스바이오ㆍ우리들제약 '급등'
  • 2
    단독 경찰, 공정위 사무처장 등 전ㆍ현직 직원 '직권남용' 수사
  • 3
    [특징주] 인스코비, 항바이러스 주사제 아피톡신 '코로나19' 치료제 기대감 '강세'

사회 최신 뉴스

  • 1
    청주서 우즈베키스탄인 6명 코로나19 확진
  • 2
    철원, 한탄강 범람하면서 마을 침수…1996년에도 재산피해 170억
  • 3
    마에다 슌, 16세 아내와 혼전임신…방송서 실제 부부 된 ‘미성년자 커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