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팬 지지성명문 발표 "언제나 조국 그리워 해…국내 활동 지지할 것"

입력 2019-07-11 14:26수정 2019-07-11 14:50

제보하기

(출처=유승준 앨범 재킷)

대법원이 가수 유승준(43·스티브 승준 유)의 비자 발급 제한이 위법하다는 판결을 내린 가운데, 디씨인사이드 유승준 갤러리에서 지지성명문을 발표했다.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11일 오전 11시 유승준이 주 로스앤젤레스(LA) 한국 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심을 파기하고 해당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에 환송했다. 유승준이 병역 의무를 회피해 입국 금지 처분을 받은 지 17년 만의 일이다.

유승준이 신청한 재외동포 비자(F-4)는 국내에서 취업 및 경제활동이 가능하다. 이에 향후 국내 활동 여부에도 관심이 쏠렸다.

대법원의 판결 이후 디시인사이드 유승준 갤러리는 즉각 지지성명문을 발표하며, 응원을 보냈다.

갤러리 측은 "유승준은 언제나 조국을 그리워했으며 그가 품은 진정한 꿈을 알기에 팬들은 믿고 기다릴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대법원 판결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향후 유승준의 활동에 아낌없는 지지를 행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유승준 갤러리의 성명서 전문.

우리들의 영원한 '아름다운 청년', 유승준의 복귀를 간절히 희망합니다.

유승준이 한국 땅을 떠난 지 어느덧 17년.

정말 길고도 긴 시간이지만, 많은 팬들은 그의 복귀를 간절히 염원했습니다.

2002년 군 입대 회피 논란을 일으키면서 많은 국민들의 공분을 샀고, 이후 여러 차례 입국을 시도했지만 계속되는 비난에 직면하면서 그는 정말 모진 시간을 감내해 왔습니다.

왜 굳이 한국으로 돌아오려고 하느냐고 반문하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팬들은 그의 진심 어린 마음을 알고 있습니다.

유승준은 언제나 조국을 그리워했으며, 그가 품은 진정한 꿈을 알기에 팬들은 믿고 기다릴 수 있었습니다.

유승준 갤러리 일동은 하해와 같은 대법원 판결에 깊은 감사함을 표하며, 향후 유승준의 활동에 아낌없는 지지를 행사할 것임을 이 자리를 빌려 밝히는 바입니다.

끝으로 그동안 마음고생 많았을 유승준에게 응원과 용기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습니다.

"언제나 그대가 존재했기에, 우리들의 꿈은 자라날 수 있었습니다. 학창 시절 우리들의 영원한 우상 '아름다운 청년' 유승준이 다시금 피어오를 수 있는 그날을 기대하겠습니다."

2019년 7월 11일

유승준 갤러리 일동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라이관린 법적대응, 키스 마크 무슨 일?…“실력도 없으면서 톱스타 행세”
  • 2
    신민아 해킹피해, 불화 폭로 등 악재 겹쳐…팬들 '위로'
  • 3
    속보 진주시 단체연수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15명 추가…총 34명

사회 최신 뉴스

  • 1
    ‘미스터트롯 콘서트’ 이찬원, ‘시절인연’ 무슨 뜻?…명품 OST→100만 뷰 인기까지
  • 2
    ‘사랑의 콜센타’ 결방, 미스터트롯 콘서트 편성…"팬들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 3
    영재 음성판정, 드라마 촬영장 여전히 살얼음…배우들 모두 음성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