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쓰촨성 지진 사망자 12명·부상자 135명으로 늘어…여진 진행 중

입력 2019-06-18 17:27

제보하기
여진도 계속되고 있어

▲17일 밤 규모 6.0 지진 발생으로 피해를 입은 중국 서남부 쓰촨성 지역. 신화통신연합뉴스
17일 밤 10시55분(현지시간)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발생한 6.0 규모 지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12명으로 늘었다. 부상자는 135명으로 집계됐다.

18일 펑파이(澎湃)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쓰촨성 당국은 이날 오후 2시 기준으로 사상자 수가 이 같이 늘었다고 밝혔다. 지진이 일어난 이빈시 창닝현에서 9명, 인근 궁현에서 3명이 목숨을 잃었다. 현지 당국은 지진 현장에서 밤샘 구조 작업을 진행 중이다.

여진도 이어지고 있어 사상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다. 쓰촨성 지진국에 따르면 본진 후 18일 오전 11시까지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69차례 발생했다. 이 중 규모 5.0~5.9 여진이 두 차례, 4.0~4.9가 세 차례 발생했다. 중국지진대망(CENC)에 따르면 본진 진앙은 북위 28.34도, 동경 104.90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16㎞였다.

재산 피해도 늘어나는 추세다. 6500여 가구가 붕괴되거나 파손되는 피해를 겪었다. 이에 따른 경제 손실은 1081만 위안(약 18억4800만 원)에 이르는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당국은 피해 현장에 의료진과 소방대원 등 300여 명의 구조대를 급파하고, 텐트 5000개와 간이침대 1만 개를 지급했다.

중국의 대표적인 지진 다발지인 쓰촨성은 지난 2008년 5월 12일 원촨현에서 발생한 규모 8.0의 지진으로 6만9000명이 숨지고 37만4000명의 부상자가 나온 곳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주목!이곳] ‘10만 청약설’…‘DMC센트럴·파인시티·아트포레자이’
  • 2
    [종합] 섬진강ㆍ영산강ㆍ황룡강 범람…주요하천 인근 침수피해 속출
  • 3
    언택트 ‘맞수’ 네이버ㆍ카카오 하반기 관전 포인트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정세균 총리, 아산 호우 피해 현장 방문…“빠른 복구 지원”
  • 2
    이재명 제안에 與 의원들 동참 확산 "등록 대부업체 최고금리 10%로"
  • 3
    [종합] 트럼프 "재선되면 북한과 빠르게 협상할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