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승훈, “YG에 선배 별로 안 남아”…폭탄 발언에 깜놀

입력 2019-06-12 23:51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젝스키스의 은지원이 가장 좋아하는 후배로 위너를 꼽았다.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만나면 좋은 친구’ 특집으로 은지원, 규현,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은지원은 “위너의 송민호를 챙기는 이유는 낙동강 오리알 같은 느낌이기 때문에 겉돌지 말라고 챙기는 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강승윤은 “제가 보기에도 위너를 잘 챙겨 주시는 거 같다. TV에서 위너 언급을 자주 해주신다”라고 동조했다.

이승훈 역시 “위너를 가장 잘 챙겨주시는 선배님이다”라며 “지금 회사에 선배님들이 몇 분 안 남아 계신다”라고 폭로해 주변인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은지원과 위너는 YG엔터테인먼트 소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한풀 꺽인 SK바이오팜…피라맥스 임상 병원 확대에 신풍제약 '급등'
  • 2
    [출근길] 대웅제약, 예비 판결 이대로 갈까?·삼성전자 아무도 예상 못 한 깜짝 실적 外 (경제)
  • 3
    에코프로비엠, 하반기 물량 확대 기대 ‘목표가↑’-이베스트투자

사회 최신 뉴스

  • 1
    정부, 아파트 입주민 '경비원 폭언ㆍ폭행' 갑질 뿌리 뽑는다
  • 2
    서울 코로나19 9번째 사망자 발생…80대 기저질환자
  • 3
    [초대석] 뮤지컬 '모차르트!' 박강현 "황금별 부를 때 울컥…이뤄야 할 것 많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