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1분기 영업익 483억…전년비 135% 증가

입력 2019-05-15 16:47수정 2019-05-15 17:31

제보하기

동국제강이 1분기 수익성이 개선되며 16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가고 있다.

동국제강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134.5% 증가한 483억 원을 기록했다고 15일 공기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매출은 1조374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9% 감소했으며 당기순이익은 7억 원으로 흑자전환했다.

별도 기준으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82.2% 증가한 302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2.6% 감소한 1조2316억 원을 기록했다.

당기순손실 50억 원으로 적자가 지속되고 있으나, 지난해 4분기 CSP제철소의 투자지분 평가가치 현실화에 따른 손실을 털어내며 적자폭이 대폭 감소됐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동국제강 관계자는 "철강시황 둔화에 따른 판매량 감소로 매출은 줄었지만 봉형강 제품의 판매단가 인상과 후판, 냉연강판 등 판재류 제품의 수요처를 다변화해 수익이 개선됐다"면서 "2분기에는 원가절감과 수익성 중심 영업을 강화해 내실을 다질 방침"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기업 최신 뉴스

  • 1
    [종합] 쌍용차, 상장폐지 이의신청…거래소 "개선 기간 부여 여부 결정할 것"
  • 2
    화웨이 “한국서 R&D 투자 늘릴 것”
  • 3
    "코로나19 계기로 모빌리티 변화 가속…정부ㆍ기업 협력 필수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