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피아, 광명역 인근에 공유오피스 '콜렉트웍스' 개점

입력 2019-05-09 14:22

제보하기

가구 전문 기업 우피아가 KTX 광명역 인근에 공유 오피스를 열었다.

우피아는 광명역 1번출구 도보 10분 거리에 공유오피스 ‘콜렉트웍스(collect works)’를 개점했다고 9일 밝혔다.

우피아가 KTX 역세권에 공유 오피스를 만든 이유는 출장·이동이 잦은 중소·중견기업이나 대기업 직원들의 수요를 겨냥했다는 설명이다.

우피아 관계자는 "남동·시화·반월국가산업단지는 물론이고 서울역·강남 등으로도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고 말했다.

콜렉트웍스 4층에는 자유롭게 이동하며 일할 수 있는 공유시설을 마련했다.

5층엔 1~11인실 스튜디오를 마련해 개인적인 공간에서 업무·회의를 진행할 수 있게끔 설계했다. 11인실엔 박스 인 박스(Box in Box) 형태로 스튜디오 안에 독립적인 공간을 별도로 만들어 사내 임원실이나 미팅룸으로도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다양한 형태의 회의실·코워킹 핫데스크도 함께 구성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키워드] 인텔 파운드리설 '삼성'...한화 편입 ‘쎄트렉아이’
  • 2
    [추천!경매물건] 안양시 만안구 박달동 신안아파트 1동 211호
  • 3
    LH-남양주시 엇박자에 '양정역세권' 1만4000호 공급 '하세월'

기업 최신 뉴스

  • 1
    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 생산 이어 유통까지 맡는다
  • 2
    단독 박정호 SKT 사장, AI 법률 자문 서비스 시장 진출한다
  • 3
    [BioS]제넥신, 연세대와 ‘결핵 DNA 백신’ 개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