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 박선영 남편 김일범 누구? 외교관→대통령 통역→SK 임원 합류

입력 2019-04-20 13:40

제보하기

(이투데이DB)

탤런트 박선영의 남편 김일범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박선영의 남편 김일범 외교부 북미2과장이 SK그룹에 임원급으로 합류할 예정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김일범은 연대 정치외교학과 졸업 후 1999년 외무고시 2부(외국어 능통자 전형) 수석으로 외교부에 들어가 사무관으로 활동했다. 당시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대통령의 통역을 맡았으며 최근에는 북미2과에서 미국 의회와 싱크탱크 등을 담당했다.

김일범은 최근 약 20년 간 몸담았던 외교부에 사표를 제출하고 SK행을 택했다. 향후 SK 수펙스추구협의회 글로벌성장위원회 소속 임원으로 합류해 북미 지역 등 글로벌 사업 전략을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박선영-김일범 부부는 7년간의 연애 끝에 2010년 결혼했다. 특히 박선영은 과거 방송을 통해 남편이 외교관이라고 밝히며 “떨어져 지내니 애틋할 수밖에 없다”라며 순탄치만은 않았던 연애 시절을 전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잇단 긍정적 소식…“렘데시비르, 사망률 62% 낮춰”
  • 2
    시민 몰린 故 박원순 서울시장 ‘시민분향소’…빈소는 한산
  • 3
    [내일 날씨] 제주부터 장맛비…밤에 충청으로 북상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2보] 김경수 경남도지사 “평생을 바쳐 이룬 박원순 시장 업적 추모”…각계 발길 이어져
  • 2
    [포토] 박원순 빈소 찾은 김경수 경남도지사 “시장님 업적 존중받고 추모해야”
  • 3
    렘데시비르 투여 27명 중 9명 호전…“약효 인과관계는 불분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