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부제 없어 미생물 증식 가능"…'임블리 호박즙' 적신호의 변(辯)

입력 2019-04-03 16:16

제보하기

(출처=SNS 캡처)

이른바 '임블리 호박즙'이 미생물 증식 우려로 판매 중단됐다.

3일 임블리 창업주 임지현 씨는 SNS를 통해 "임블리 호박즙에 곰팡이가 생길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판매를 멈추고 전량 환불 조치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앞서 해당 제품 입구 부분에 곰팡이로 추측되는 이물질이 포착됐다는 한 소비자의 주장이 불거지면서 보인 행보다.

'임블리 호박즙'에 곰팡이균이 증식할 수 있는 배경도 언급됐다. 임 씨는 "기계 오류로 파우치 입구가 덜 잠기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면서 "무방부제 호박즙이 공기 중 균과 접촉하면서 곰팡이가 생길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임블리 호박즙'은 임 씨가 운영중인 뷰티 쇼핑몰에서 판매해 온 제품이다. 곰팡이 문제를 최초 제기한 소비자는 앞서 지난 2일 SNS를 통해 "게시판에 글을 올렸더니 남은 수량만 교환해 준다더라"라면서 "환불이 예의 아닌가"라고 불쾌감을 토로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2
    미스터트롯 영화제작, 브라운관 넘어 스크린까지…인기 종횡무진
  • 3
    부동산 '사정정국'에… 단톡방 이름 바꾸고 새 멤버 차단

사회 최신 뉴스

  • 1
    “유급휴일 아니라서” 중기 근로자 40%, 임시공휴일 출근한다
  • 2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부동산 보도 팩트체크·'김현정의 뉴스쇼' 통합당에 역전당한 지지율, 무엇이 문제일까?·'철파엠' 권진영·'최화정의 파워타임' 옥주현·'컬투쇼' 변기수, 김민경, 유세윤 外
  • 3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폭염특보·막바지 장맛비 '예상 강수량 최고 300mm 이상'…낮 최고 기온 35도 "미세먼지 농도 '좋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