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이말년, 웹툰보다 인터넷 방송…“수입은 억대 연봉 정도”

입력 2019-03-25 23:53

제보하기

(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웹툰 작가 이말년이 인터넷 방송 수입을 밝혔다.

25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지난주 주호민에 이어 이말년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이날 이말년은 “이말년은 필명이고 본명은 이병건이다”라며 “군대 막 전역해서 말년 생활이 편해서 인생도 그렇게 편하게 살고 싶다 해서 그렇게 지었다”라고 필명에 얽힌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이어 이말년은 “만화 보다는 인터넷 방송에 푹 빠져있다. 주 5일 하루에 6시간씩 한다. 5년째다”라며 “밥 먹는 것도 그냥 보여준다. 구독자는 라이브 방송은 30만이고 유튜브는 45만 정도 됐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인터넷 방송 수입은 대기업 임원진 수입 정도로 억대 연봉급이라고 말해 부러움을 샀다.

한편 이말년은 11년 차 웹툰 작가로 ‘이말년 시리즈’, ‘이말년 서유기’ 등 웹툰계 병맛 코드로 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검색어에 'mz세대'·'민초단'·'알잘딱깔센' 뜨는 이유…'2020 트렌드 능력고사' 뭐길래?
  • 2
    김민아 하차, 중학생 성희롱 논란 후폭풍…LCK 분석데스크 떠난다
  • 3
    조권, 2AM 히트에도 3년간 정산 0원…8년 연습생의 결과 “모두 빚이었다”

사회 최신 뉴스

  • 1
    신현준 법적대응, ‘슈돌’ 게시판 폐쇄 결정…갑질-프로포폴 논란에 ‘진땀’
  • 2
    여자친구 출연불발, ‘빅히트’ 합병 영향?…방탄소년단-세븐틴 이어 불발
  • 3
    김민아 하차, 중학생 성희롱 논란 후폭풍…LCK 분석데스크 떠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