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콜롬비아 戰, "루키 시험대 오른다"…은퇴 앞둔 日 베테랑 배제

입력 2019-03-22 16:42

제보하기

(출처=MBC 방송화면 캡처)

일본 콜롬비아 간 축구 경기에 일본 축구 신예들이 대거 나선다.

22일 오후 7시 20분 일본 요코하마 닛산 스타디움에서 일본과 콜롬비아 간 A매치 평가전이 열린다. 특히 이날 경기는 아시안컵 출전 멤버였던 일본 베테랑 선수들이 상당수 빠진 채로 진행될 예정이다.

콜롬비아 전을 대하는 일본의 이러한 태도는 국가대표팀 세대교체를 저울질하기 위한 행보로 풀이된다. 10명이 넘는 국내파 선수들을 기용하면서 사실상 '물갈이'이에 나서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한편 콜롬비아와 맞서는 일본 선수들은 카가와 신지를 제외한 대부분이 신예다. 스즈키 무사시와 카마다 다이치 등은 A매치 데뷔전을 치르는 공격수로 시험대의 중심에 설 전망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영탁 뉴욕전광판, “내가 왜 거기서 나와?”…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
  • 2
    박구윤, 알고 보니 음악가 집안…아버지 ‘무조건’-‘신토불이’ 등 히트 메이커
  • 3
    이수지 미담, 뇌종양 아들에게 찾아온 기적…“수지 씨는 천사예요”

사회 최신 뉴스

  • 1
    [거인의어깨 입시컨설팅 - ‘학과 돋보기(18)] 홍익대학교 건축학부 건축학전공
  • 2
    [출근길] 경찰, 이춘재 사건 수사종료…범행동기는 '변태적 성욕 해소'·고(故) 최숙현 선수 폭행 증거 자료 확보 外 (사회)
  • 3
    헌재 "다른 범죄로 실형 선고받아 집행유예 취소 ‘합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