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찬수 병무청장 "승리 입영연기 신청하면 신중히 검토"…신청 기한은 20일까지

입력 2019-03-18 16:34수정 2019-03-18 16:56

제보하기

(연합뉴스)

기찬수 병무청장이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는 그룹 빅뱅의 멤버 승리가 '현역입영연기원'을 제출하면 "사유를 보고 신중히 검토하겠다"라고 밝혔다.

기찬수 병무청장은 18일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승리가 입영연기 신청을 할 경우 병무청의 입장은 무엇이냐'라는 자유한국당 황영철 의원의 질의에 "이날 오전 10시까지 (입영연기 신청이) 아직 안 들어왔다"면서 신청 이후 검토를 한다고 했다. 이어 "몇 가지 측면을 놓고 검토하고 있다. 결론이 안 났기 때문에 아직 말씀드리기 곤란하다"라고 답변했다.

승리는 오는 25일 입대 예정이며, 입영연기는 입대일 닷새 전인 20일까지 신청해야 가능하다.

기 청장은 "신청이 들어오지 않으면 법적으로 (입영을) 연기할 수 없다"라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해서 앞으로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키고 현실 도피성으로 군에 입대하는 경우나 중요한 수사로 인해 수사기관장의 연기 요청이 있을 경우 병무청 직권으로 연기할 수 있는 법 개정을 추진하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승리는 지난 14일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서 진행된 해외 성접대 알선 혐의 관련 조사를 마친 후 직접 군 입대를 언급하며 심경을 전했다.

승리는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오늘 정식으로 병무청에 입영 연기를 신청할 생각"이라며 "허락해주신다면 입영을 연기해 마지막까지 성실히 조사받도록 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수도권, 내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스포츠 ‘무관중’·고위험 시설 영업 금지
  • 2
    [상보] 보수단체, 서울 도심 집회 강행…'코로나 감염 확산' 사랑제일교회, 집회 참여 독려
  • 3
    미국, 대만에 F-16 전투기 66대 판매…미·중 갈등 더욱 악화할 듯

사회 최신 뉴스

  • 1
    [상보] 수도권 교회서 코로나19 무더기 확진…사랑제일교회, 누적 감염자 134명
  • 2
    [내일 날씨] 장마 끝, 무더위 시작…오후 기온 30도 넘어
  • 3
    보수단체, 서울 도심 집회 강행…'코로나 감염 확산' 사랑제일교회, 집회 참여 독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