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포스코대우·인재창조원 함께 송도 그린시티 조성 주력

입력 2019-02-20 13:17

제보하기
송도 주재 포스코 계열사 임직원들, 자전거 타고 출근해 이산화탄소 줄이기로

포스코건설과 포스코대우, 포스코인재창조원 임직원들이 송도국제도시의 저탄소 그린시티(Green City) 조성에 나선다.

20일 포스코건설과 포스코대우, 포스코인재창조원은 송도 대기환경 보호와 함께 직원들의 건강관리와 여가생활 지원을 위해 송도 거주 직원에게 자전거를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현재 송도에 거주하는 포스코 계열사 임직원은 1500여 명이다. 이들 직원이 매일 출퇴근으로 20분 정도 자전거를 이용하게 되면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연간 2톤가량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임직원들의 자전거 이용 편의를 높이기 위해 송도사옥에 자전거 보관소를 추가로 설치 운영할 계획이다. 매주 금요일은 직원들이 평상복을 입고 자전거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그린 프라이데이(Green Friday)’로 지정하고, 반기별로 자전거 무상 점검의 날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송도지역 근무 직원에 대한 자전거 지급은 최정우 포스코 회장의 친환경 경영철학에서 비롯됐다.

최 회장은 최근 송도를 방문해 송도지역 개발을 선도하는 기업시민으로서 송도를 친환경 청정지역으로 가꾸고, 직원들의 건강 관리를 위해 송도 지역 거주 임직원들에게 자전거를 지급하는 의견을 제시한 바 있다.

포스코건설과 포스코대우, 포스코인재창조원은 자전거 캠페인 외에도 비닐, 종이컵 등 일회용품 사용 자제, 이면지 활용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한편 인천 연수구는 최근 전국 처음으로 송도에 공유 전기자전거를 운영하기로 했다.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공유 전기자전거 400대를 시범 운영하고, 7월부터는 1000대로 늘릴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섬진강ㆍ영산강ㆍ황룡강 범람…주요하천 인근 침수피해 속출
  • 2
    섬진강 제방 약 100m 붕괴…남원 금지면 금곡교 인근
  • 3
    [내일 날씨] 서울 등 중부지방 다시 비 쏟아진다

부동산 최신 뉴스

  • 1
    서울시 “공공재개발 추진에 15곳 이상 조합 참여 의사 밝혀”
  • 2
    [분양캘린더] 8월 둘째 주 ‘대치 푸르지오써밋’ 등 2만1024가구 분양
  • 3
    [주목!이곳] ‘10만 청약설’…‘DMC센트럴·파인시티·아트포레자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