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학원에서 후원계좌까지"…신재민發 스캔들, 광고·스폰 내걸어

입력 2018-12-31 15:36

제보하기

(출처=신재민 유튜브 영상 캡처)

기획재정부 사무관 출신 신재민 씨가 청와대의 스캔들을 주장하고 나서면서 정계가 발칵 뒤집어진 모양새다. 공무원학원 광고 및 후원계좌 공개를 동반한 그의 유튜브 영상 발언의 진위가 도마에 오른 모양새다.

31일 기획재정부 구윤철 2차관은 브리핑을 통해 "청와대가 KT&G 사장 교체를 지시했다는 신재민 씨의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라고 발표했다. 지난 29일 신재민 씨가 유튜브를 통해 해당 주장을 공개한 데 이어 30일 "기재부의 8조 7000억원대 국채 발행 과정에 청와대의 압박이 있었다"고 주장한 데 따른 반응이다.

신재민 씨는 해당 폭로와 관련해 모 공무원학원 홍보 및 계좌번호 공개를 통한 후원금 모집에 나선 것으로도 파악됐다. 유튜브 영상 내에 M모 공무원시험 강의업체 광고문구를 게재하고 본문에 자신의 계좌번호까지 덧붙인 것. 관련해 M사 측은 "신재민 전 사무관과 강사 계약을 했는데 한 달여 만에 연락이 끊겨 난처했다"라면서 "자체 논의를 거쳐 조치에 나설 것"이라고 입장을 밝힌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 안 간다" 류호정 누구?…박원순 비서 '당신'으로 지칭하기도
  • 2
    [위클리 제약·바이오] 미국 ITC "대웅, 메디톡스 영업비밀 침해" 예비판결 外
  • 3
    김호중 하차설, TV조선 '사랑의 콜센터' 떠나나?…"앨범 작업 집중"

사회 최신 뉴스

  • 1
    故 박원순 시장, 부검 안한다… 경찰 "타살 아니다"
  • 2
    속보 경찰 "박원순 타살혐의점 없어…부검 않고 유족에 인계"
  • 3
    [내일날씨] 토요일 곳곳 비 소식…서울 낮 최고 30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