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피엔에프, 60억 규모 삼천포화력 전기집진설비 수주

입력 2018-12-12 15:54

제보하기

동양피엔에프는 12일 한국남동발전에서 발주한 삼천포화력 3호기 전기집진기 개선설비 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수주 금액은 59억5000만 원 규모다.

회사에 따르면 전기집진기는 코로나방전(corona discharge) 원리를 이용해 화력발전소 석탄보일러 후단에서 발생하는 먼지(분진)를 제거하는 장치다. 동양피엔에프는 자사의 설비를 통해 발생 먼지를 99% 이상의 고효율로 제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미 구축돼 있는 설비를 활용하는 기술을 통해 노후 설비까지 효과적으로 업그레이드하면서, 화력발전으로 인한 먼지 발생량을 줄이고 국내 환경을 개선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英, 코로나19 백신 접종 임박?…담당 차관 임명
  • 2
    대검 감찰부, '법무부와 사전 교감설' 반박… "수사절차 따라 진행"
  • 3
    일본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684명…하루 기준 최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코로나19로 전자투표제 늘었는데 의결권 대행사 몸값 오른 이유는?
  • 2
    [넥스트 회사채] SPV 종료 앞두고...CJ CGV·두산인프라코어, 회사채 발행 ‘노크’
  • 3
    [장외시황] 바이오플러스ㆍ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사상 최고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