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I, 4분기 저점 이후 실적 개선 기대 ‘목표가↑’-신한금융투자

입력 2018-12-12 08:52

제보하기

신한금융투자는 OCI가 4분기 실적 저점 이후 내년도부터 실적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하며

목표주가를 기존 11만5000원에서 13만 원으로 상향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12일 신한금융투자는 OCI가 4분기 196억 원의 영업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응주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태양광 수요 부진으로 폴리실리콘 관련 손실이 커지고 기타 화학 부문도 131억 원의 감익이 예상된다”며 “정기보수와 핵심 제품인 TDI의 가격하락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나 이 연구원은 4분기 저점 이후 OCI의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태양광 시황 회복으로 점진적인 폴리실리콘 가격 상승이 기대된다”며 “내년의 경우 상반기보다 하반기 실적이 더욱 빠르게 상승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제레시피] "전국민 선착순"…숙박·여행·외식 등 소비할인쿠폰 8종, 신청 및 사용법은?
  • 2
    [증시 키워드] MSCI 편입된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주가 향방은? 알루코 3거래일 연속 '상한가'
  • 3
    MSCI,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지수편입 결정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계룡건설산업, 대전신세계와 1512억 규모 수주
  • 2
    한국코퍼레이션, 상반기 흑자 전환… “계열 분리 등 구조 조정 성공적”
  • 3
    삼영무역, 100억 규모 자기주식 취득 결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