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워스트] 코스피, 매일 ‘블랙데이’ 속 우진플라임 48.28%↑

입력 2018-10-29 08:18

제보하기

▲코스피 상승/하락 10종목(에프앤가이드)

10월 넷째 주(22~26일) 코스피 지수는 전주 대비 129.11포인트(5.98%) 빠진 2027.15로 추락하며 장을 마감했다. 이 기간 외국인은 1조5424억 원어치의 주식을 팔아치우면서 국내 증시를 ‘검은 10월’로 만들었다. 개인은 2208억 원, 기관은 1조2618억 원어치를 각각 사들였다.

◇ 한창제지, ‘황교안 테마주’ 소식에 35.42% 급등

우진플라임은 지난주 48.28% 급등했다. 24일 상한가를 기록한 데 이어 25일에도 2거래일 연속 급등세가 이어지면서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의 조회공시 요구를 받기도 했다.

우진플라임은 현저한 시황 변동에 대한 답변에서 “현재 진행 중이거나 확정된 중요 공시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한창제지는 35.42% 오르며 뒤를 이었다. 최대주주인 김승한 회장과 황교안 전 국무총리와의 친분 소식에 ‘황교안 테마주’로 알려지면서 24일 19.59% 치솟았다.

이에 한창제지는 “김 회장과 황 전 총리가 성균관대학교 동문인 것은 사실이지만, 그 이상의 친분은 없다”고 26일 공시했다.

유니온머티리얼은 주가가 22.06% 올랐고, 남선알미늄은 17.79% 뛰었다.

디피씨는 16.76%, 컨버즈는 16.10% 각각 상승했다.

컨버즈는 2대주주로 있는 신약개발업체 바이오웨이가 30억 원 규모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는 소식에 강세를 보였다.

이밖에 디와이(14.90%)와 경농(12.43%), 성문전자(10.19%), 이월드(10.00%) 등이 10% 이상 오르면서 지난주 코스피 상승종목 10위권에 안착했다.

◇ 동양철관, 500억 유증 결정에 30.83%↓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지난주 주가가 40.32% 급락했다. 연일 하락세가 이어지며 24일 장중 하한가에 진입하기도 했다. 회사는 발행주권의 현저한 시황변동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중요한 공시사항이 없다”고 25일 답변했다.

동양철관은 30.83% 떨어지며 뒤를 이었다. 대규모 유상증자 소식이 주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동양철관은 운영자금 501억 원을 조달하기 위해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19일 장 종료 후 공시한 바 있다.

메타랩스는 –26.77%, 이건산업은 –26.59%를 각각 기록했다. 삼일제약도 23.95% 하락했다.

F&F는 23.91% 떨어졌다. ‘디스커버리’, ‘MLB’ 등 브랜드로 잘 알려진 패션기업 F&F는 지난 겨울 롱패딩 인기에 힘입어 업종 대장주로 부상한 바 있다. 하지만 올 겨울엔 실적 성장률이 지난해 수치에 못 미칠 것이라는 증권가 분석이 잇따르며 주가에 영향을 줬다.

동양네트웍스(-23.26%)와 AJ렌터카(-21.80%), 풀무원(-21.65%), 평화홀딩스(-21.32%) 등도 지난주 20% 넘게 떨어지며 코스피 하락종목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뉴욕증시, 美 신규 부양책 불확실성 속 혼조세…다우 0.1%↓
  • 2
    [코로나시대 물류혁명 1-②] 패키징, 어디까지 해봤니?...진화하는 종이 상자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경기 김포도 물량부족에 '전세난'...이번주 1.21% 껑충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추락하는 원ㆍ달러 환율, ‘블루웨이브’ 여파에 1100원대 뚫릴까
  • 2
    뉴욕증시 소폭 상승…미국 대선으로 ‘FIVG ETF’ 수혜 입나
  • 3
    [2020 국감] 은성수 “라임ㆍ옵티머스, 최고책임자로서 책임 질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