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삼성전자, 반도체 수급 둔화 전망 '하락'

입력 2018-10-11 09:13

제보하기

삼성전자가 반도체 수급 둔화 전망에 SK하이닉스와 함께 동반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11일 오전 9시 13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는 삼성전자가 전일 대비 900원(1.99)% 하락한 4만43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SK하이닉스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HOLD'와 7만9000원으로 하향 조정한다"며 "전세계 시장에서 스마트폰 판매가 저조해 D램 재고 축적 의지가 매우 약한 상황이며, 반도체 수급이 둔화될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연습생 출신 한서희, 집행유예 기간…또 다시 마약 성분 검출
  • 2
    박원순 사망 소식에 시신 안치 서울대병원 '숙연'
  • 3
    [종합2보] 박원순 삼청각 인근서 숨진 채 발견…경찰 “타살 혐의 없다”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알테오젠, 지속형 단백질 이용 혈우병 치료제 관련 특허 취득
  • 2
    한국투자증권, ‘3회 리서치 챌린지’ 시상식 개최
  • 3
    [이시각 상한가] 백광산업(▲815) - 10일 오전 11시2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