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협력회사와 ‘공정거래 협약식’ 개최

입력 2018-10-04 13:56

제보하기

▲대림산업 박상신 대표를 비롯한 경영진들과 협력회사 대표들이 단체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대림산업)

대림산업은 4일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공정거래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이날 밝혔다.

협약식에는 박상신 대림산업 대표이사를 비롯해 45곳의 주요 협력회사 대표가 참석했다. 대림산업과 협력회사는 하도급법 준수와 상생을 위한 공정거래 협약을 체결하고 동반성장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특히 올해부터 대림산업은 협력회사와의 파트너쉽 강화를 위한 다양한 추가 지원방안을 도입할 예정이다. 먼저 공정거래 문화 확산을 위해 건설자재관련 하도급 계약과 일반 용역 계약에도 표준 하도급계약서를 확대 적용한다.

또한 협력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 구매연계형 기술개발 제도를 도입한다. 이는 협력회사와 함께 신기술을 개발하고, 개발에 성공한 기술이 사장되지 않도록 구매 계약을 추진하는 제도다.

현장 안전관리 활동도 강화해 협력회사 임직원 및 근로자의 생명과 안전에 직결되는 업무를 주도적으로 수행하는 현장 안전관리자의 정규직 비율을 49%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현재도 대림산업은 여러 방면으로 동반성장정책을 마련해 두고 있다. 건설업계 최초로 2014년 7월부터 하도급대금 상생결제 시스템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한편 직접자금지원 500억원과 상생펀드 운영금 500억원 등 총 1000억원규모의 자금을 조성해 협력회사에 대한 재무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이밖에도 협력회사간 출혈경쟁을 방지하기 위한 저가심의제도, 협력회사에 대한 재무컨설팅 제공, 노무·품질·안전·환경 등 업무분야의 교육등도 병행하고 있다.

박상신 대림산업 대표는 “대림산업은 공정거래문화 정착과 불공정 관행 근절을 위해 주기적으로 간담회와 실태 점검을 실시하겠다”며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어려운 국내 건설경기 극복을 위해 함께 소통하고 단결하자”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벤 키, 중학생 정동원과 나란히 ‘귀염뽀짝’…작은 키 콤플렉스에 눈물도
  • 2
    [조회공시]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추진 관련
  • 3
    ‘미드소마’ 무슨 뜻?…봉준호 감독이 추천한 최고의 공포 영화

부동산 최신 뉴스

  • 1
    부동산 대책에 '폭발'...또 거리 나선다
  • 2
    SH, ‘코로나19 예방’ 서울시 사회주택 방역
  • 3
    [오늘의 청약 일정] '힐스테이트 세운' 등 견본주택 개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