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쌍 길 득남, 혼인신고 6개월 만에…아내는 11살 연하 일반인

입력 2018-09-12 07:31

제보하기

(뉴시스)

리쌍 길(40·길성준)이 득남 소식을 전했다.

11일 한 매체는 "길의 아내가 서울 영등포 모처에서 득남했다"라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다. 길의 아내는 11세 연하의 일반인으로 두 사람은 6개월 전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인 부부가 됐다.

길은 지난 5월 한차례 결혼설이 불거졌으나 부인한 바 있다. 당시 길의 측근은 "추측성 기사를 자제해달라"는 입장을 밝혔다.

길의 아내는 지난해 열애설이 불거졌던 여성으로 보인다. 길은 지난해 12월 초 자택 인근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래마을의 한 주점에서 연인과 공개 데이트를 즐기고 지인들에게도 정식 소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자리에는 평소 길과 친분이 있는 동료 가수 장기하 등이 동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길은 지난 2004년에 이어 2014, 2017년 세 차례 음주운전이 적발돼 논란이 일면서 출연 중이던 MBC '무한도전'에서 하차했다.

길과 함께 힙합듀오 리쌍으로 활동했던 래퍼 개리는 지난해 극비리에 결혼해 그해 11월 득남 소식을 전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베스트&워스트] 신풍제약, 2000억 원 규모 자사주 매각 31.31%↓
  • 2
    [증시 키워드] 공룡 바이오 탄생 예고에 셀트리온 3형제 '눈길'…믿을 수 없는 바이오 신풍ㆍ진원생명ㆍ케이피엠 줄줄이 '급락'
  • 3
    '점포명 변경 100일' 신세계 타임스퀘어점, 2030 매출 48% 치솟았다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시, 영업금지ㆍ제한 타격 업종에 0%대 초저금리 융자지원
  • 2
    [포토] 추석 연휴 앞두고 '추캉스객'으로 북적이는 김포공항
  • 3
    [코로나19 지역별 현황] 대구 7130명·서울 5231명·경기 4348명·경북 1543명·검역 1497명·인천 912명 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