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 상장 첫날 ‘상한가’…시초가 공모가 대비 100%↑

입력 2018-03-14 09:09

제보하기

코스닥시장 상장 첫날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가 개장 직후 상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14일 오전 9시 8분 현재 린드먼아시아인베스트먼트는 시초가(1만3000원) 대비 3900원(30.00%) 오른 1만6900원에 거래되며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다.

이날 시초가는 공모가(6500원) 대비 100% 오른 1만3000원으로 결정됐다.

지난 5~6일 진행된 일반투자자 공모청약에서는 배정 물량 68만58주에 7억692만9760주가 몰리며 1039.5대 1을 기록했다. 청약증거금은 2조2975억 원이 몰렸다.

앞서 열린 기관투자자 수요예측에서는 834곳 기관이 참여해 640.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공모가는 희망 공모가 밴드(5000~5500원)를 초과한 6500원으로 확정됐다. 공모금액은 공모가 6500원 기준 221억 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LG전자 스마트폰 인수 후보, SK 1순위 거론
  • 2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리얼 맛집, '숯불 닭갈비vs철판 닭갈비' 한 지붕 두 맛집 '명○○○○'…대박 비결은?
  • 3
    ‘뽕숭아 학당’ 박주미 나이, 역대급 동안 미모의 비결…“이것 달고 살아”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거래소, 지난주 76종목에 시장경보...“현대차ㆍ애플 협업 및 정치인 테마주 모니터링”
  • 2
    증시 활황에 2020년 주식결제대금 전년 대비 ‘46%↑’…417조 원
  • 3
    LG전자 스마트폰 인수 후보, SK 빈그룹 등 잠재 후보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