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논란’ 로타 누구? 설리‧구하라 등 유명 연예인과 사진 작업

입력 2018-03-01 18:48

제보하기

‘성추행 논란’ 로타 누구? 설리‧구하라 등 유명 연예인과 사진 작업

▲로타가 촬영한 설리(출처=로타SNS)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사진작가 로타(본명 최원석)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8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는 5년 전 로타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한 여성의 인터뷰가 보도됐다. 이 여성은 로타의 제안으로 촬영에 임했고 그러는 과정에서 신체적 접촉이 있었으며 애초 약속했던 어깨 노출이 아닌 전신 노출 사진이 찍혔다고 주장했다.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로타는 신구대학교에서 인테리어 공예과 전공하고 현재는 포토그래퍼로 활동하고 있다. ‘로타’라는 예명답게 로리타 콘셉트로 유명세를 타면서 소아성애 등으로 많은 비판을 받기도 했다.

또한 로타는 설리, 구하라, 도희, 스텔라 등 많은 연예인들과 함께 작업을 하기도 했다. 과거 로타는 한 방송에서 설리와 함께한 작업에 대해 “설 리가 직접 먼저 연락을 줬다. 개인적인 작업이라 따로 돈을 받진 않았다”라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로타는 성추행 논란에 대해 “촬영 중 동의를 구했으며 당시엔 아무런 문제 제기가 없었다”라고 부인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키워드] 인텔 파운드리설 '삼성'...한화 편입 ‘쎄트렉아이’
  • 2
    [추천!경매물건] 안양시 만안구 박달동 신안아파트 1동 211호
  • 3
    LH-남양주시 엇박자에 '양정역세권' 1만4000호 공급 '하세월'

사회 최신 뉴스

  • 1
    [초대석] 조현욱 변협 회장 후보 "검경 수사권 조정 대응 매뉴얼 제작할 것"
  • 2
    ‘신지예 성폭행 가해’ 녹색당 전 당직자 징역 3년 6개월 ‘법정 구속’
  • 3
    RBW "마마무 솔라-문별 재계약 완료…휘인-화사 긍정적으로 논의 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