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동계올림픽] 문재인 대통령, 차민규 축하…"100분의 1초 차이 아깝지만 기적같은 기록!"

입력 2018-02-20 07:10

제보하기

(출처=문재인 대통령 트위터)

문재인 대통령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에서 깜짝 은메달을 목에 건 차민규를 축하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차민규 선수 정말 아깝습니다. 100분의 1초 차이였습니다. 하지만 참으로 장합니다. 어려운 종목에서 기적같은 기록이었습니다. 다른 나라 선수들의 경기를 이렇게 가슴졸이며 보게 된 것도 색다른 경험입니다"라며 은메달을 획득한 차민규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앞서 차민규는 이날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에서 34초42의 기록으로 2위를 차지했다.

18개 조 중 14조 아웃코스로 배정된 차민규는 주니오 길모어(캐나다)와 레이스에 나서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에서 작성된 기존 올림픽 기록과 타이 신기록을 세웠다.

차민규의 올림픽 신기록에 관중은 열광했고, 금메달이 가까워지는 듯 했다. 하지만 노르웨이의 호바르 로렌첸이 34초41의 기록으로 0.01초 차이의 올림픽 신기록을 다시 작성했고, 차민규는 아쉬운 표정을 지었다.

아쉬움은 잠시였다. 차민규는 마지막 조 경기가 끝나고 은메달이 확정되자 두 주먹을 불끈 쥐며 은메달을 자축했다.

동메달은 중국의 가오팅위가 34초65의 기록으로 차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엇갈린 시각…주가 방향은
  • 2
    속보 법원 "삼성 준법감시위, 실효성 충족했다고 보기 어려워"
  • 3
    [베스트&워스트] 아시아나항공 무상감자 착시효과 327%↑…한파 수혜 백광산업

사회 최신 뉴스

  • 1
    존박 확진, ‘벌거벗은 세계사’ 녹화 불참…선제적 대응으로 피해 최소화
  • 2
    박봄 촬영현장, 11kg 감량 후 자신감 뿜뿜…무보정+NO어플 사진 공개
  • 3
    이재용 부회장 수감 생활 시작...4주간 격리 수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